[칠곡] 향사아트센터, 2022년 상설공연 막 올라

기사작성 : 2022.05.02 (월) 08:21:43

칠곡출신 국악인 향사 박귀희 명창을 기념해 건립된 지역 최초의 국악 공연장 향사아트센터는 지난달 23일 성황리에 끝마친 올해 첫 상설공연 ‘전통연희 놀판’을 시작으로 2022년 상설공연의 막이 올랐다.

칠곡군 향사아트센터, 2022년 상설공연 막 올라.jpg

이날 공연은 전국팔도의 사물놀이를 주제로 한 전통문화예술 공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의무화 조치 해제로 많은 군민들이 현장을 찾아 한층 고조된 열기 속에 됐다.
올해 상설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선정 우수 공연단체 및 경북도립예술단 등 다양한 공연단체를 초청해 국가무형문화재 줄타기, 가야금병창 등 전통문화에서 퓨전국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만나볼 수 있다.
매월 셋째 주 토요일 향사아트센터 공연장에서 상연되며, 사전 관람예약 및 연간 공연일정 등은 칠곡향사아트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칠곡군 관계자는“향사아트센터에서는 군민에게 더욱 다양한 분야의 공연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여건을 제공하고자 문화·예술분야 중에서도 접할 기회가 적은 국악과 전통예술분야 공연들을 매월 무료로 상연하고 있다”고 밝혔다.


새경북방송 gumisun@daum.net

[새경북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