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의회] 2021년도 마지막 정례회 개회

내년도 예산안 심사, 민생 조례안 등을 처리하는 44일간의 대장정 돌입

기사작성 : 2021.11.08 (월) 04:40:32

경상북도의회(의장 고우현)의 2021년도 회기를 마무리하는 제2차 정례회가 11월 8일부터 시작된다. 이번 정례회는 도정질문을 시작으로 행정사무감사, 2022년도 경상북도 및 도교육청 예산안 심의, 민생 조례안 등의 안건을 처리하며 44일간의 일정으로 12월 21일까지 진행된다.

경상북도의회 본회의(부감) 배포.jpg

  11월 8일 개의되는 제1차 본회의에서는 김하수(청도), 이동업(포항), 남용대(울진) 3명의 의원이 도정질문에 나서 도정과 교육행정의 현안사항과 문제점을 살펴보고 정책대안을 제시한다.
도정질문의 주요 내용으로는 김하수 의원이‘도내 시․군간 균형발전 대책’과‘노인일자리 사업 활성화 방안’과 관련하여, 이동업 의원은‘경상북도 환동해지역본부 확대 대책’과‘형산강 오염문제 대책’에 대해, 남용대 의원은‘기후변화와 탄소 중립 대책’과‘지방대 대학생 미달 사태 대책’과 관련한 질의를 하며 도내 방송사를 통해 생중계 된다.
11월 9일부터 14일간 실시되는 행정사무감사에서는 집행부와 출자‧출연기관 등 81개 부서와 기관을 대상으로 도정과 교육행정 전반에 대해 문제점을 파악하고 대안을 제시한다. 또한 10월 한 달간 접수된 행정사무감사 도민제보 내용 13건은 행정사무감사에 활용하고 제보자에게 결과를 통지할 계획이다.
 11월 23일 개의하는 제2차 본회의에서는 도지사와 교육감의 내년도 예산안 관련 시정 연설과 박정현(고령), 박미경(비례), 박채아(비례) 3명의 의원의 도정질문이 계획되어 있다. 제3차 본회의는 12월 13일에 개의하여 내년도 예산안을 비롯한 조례안 등을 처리하며, 12월 21일 제4차 본회의를 끝으로 44일간의 대장정과 금년도 회기일정을 마무리하게 된다.
 고우현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올 한해 코로나19 방역과 백신접종에 헌신한 의료진을 비롯한 공직자들과 특히 어려움을 감내하면서 정부 정책에 적극 협조해주신 도민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도민들의 높은 시민의식과 경북정신으로 경상북도가 위드 코로나 시대를 선도해 나갈 것을 믿고 있으며, 정례회 기간 동안 도민에게 힘이 되고 희망을 주는 경상북도의회의 존재가치를 보여주는데 최선을 다해달라”고 강조하였다.


새경북방송 gumisun@daum.net

[새경북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