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 백선기 칠곡군수, 설 명절 귀성·모임 자제당부 챌린지 시작

기사작성 : 2021.01.28 (목) 13:18:09

백선기 칠곡군수는 28일 집무실에서‘명절은 집에서 스마일’챌린지를 처음으로 시작했다. (2).jpg

 

백선기 칠곡군수, 설 명절 귀성·모임 자제당부 챌린지 시작


백선기 칠곡군수는 28일 집무실에서‘명절은 집에서 스마일’챌린지를 처음으로 시작했다.

코로나19 방역의 중대한 고비인 설 명절 연휴를 맞아 고향방문과 각종 모임을 자제하자는 공감대 확산을 위해서 기획했다.


경북시장군수협의회장,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부회장을 맡고 있는 백 군수는 다음 챌린지 동참자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장인 황명선 논산시장과 경북시장군수협의회 총무인 오도창 영양군수를 지목했다.

 

또 두터운 팬 층을 보유해 챌린지의 파급력이 일반 대중으로 확산될 수 있는‘장구의 신’트로트 가수 박서진과 김윤오 칠곡문화원장도 지명했다.

박서진씨는“챌린지 동참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작은 기여를 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동료 연예인, 팬들과 함께 챌린지 동참은 물론 홍보에도 적극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챌린지는 칠곡군도시재생지원센터 이윤경 사무국장의 그림을 들고 촬영한 사진과 설 명절 이동자제를 당부하는 글을 SNS(사회관계망 서비스)에 게시한 뒤 다음 주자 3명을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정상급 연예인과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장의 동참으로 이번 챌린지는 전국적으로 확산될 모양세다.


백 군수는“지역 감염자와 무증상 감염자가 많고 겨울이라 환기도 어려운 상태에서 각 지역에서 가족들이 모이는 상황은 굉장히 위험하다”며 “설날 때 대 이동을 하면 이후 가족 간 감염이 많이 발생한다. 불가피한 상황을 제외하고 귀성과 모임을 자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이번 설 명절은 고향 방문보다는 영상 통화와 지역 특산품 전달로 가족과 친지간에 정을 나누기를 권장한다”며“챌린지를 통해 언택트 설 명절 문화가 전국으로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윤광석 ionews@naver.com

[새경북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