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기관] 경북농업기술원, 오이재배 현장 핵심기술 담은 책자 발간

오이 촉성재배 관련 스마트온실 핵심기술과 현장실증ㆍ우수사례 책자 배포

기사작성 : 2021.01.28 (목) 08:27:23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오이(백다다기) 촉성재배 관련 스마트온실 핵심기술과 현장 우수 사례를 담은 책자를 발간해 농촌진흥청과 23개 시군 농업기술센터, 농업인 등에 배포한다.

(10-1)오이_촉성재배_매뉴얼북(1).JPG

이번에 발간한 책자는‘오이(백다다기) 스마트온실 촉성재배 기술 및 현장실증과 사례중심’과‘오이(백다다기) 촉성재배 현장실증과 우수 사례’2권이다.  


주요 내용은 온실의 환경관리 방법과 재배기술, 현장 우수사례, 핵심 영농기술 등 현장 중심으로 제작하여 농업인들이 쉽게 볼 수 있도록 제작했다.


백다다기 오이는 농산물 중 소득이 매우 높은 작목이며, 충남, 경북, 경기 등에서 주로 재배되고 있으나, 10월경에 심어서 다음해 6월까지 수확하는 촉성재배 작형으로 겨울철 생산량의 70%를 차지하는 경북 상주지역이 대표 주산지이다.


그리고 오이 재배농가의 소득 증대를 위해서는 가격이 높은 1~4월의 생산량 증가와 여름철까지 장기간 안정적인 생산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며, 이를 위해 현장 맞춤형 재배기술과 생육단계별 정밀한 환경 관리 기술이 필요하다.  


이번에 발간한 책자는 상주지역에서 2년간 현장 실증을 통해 생산성 향상 요인을 발굴하고, 우수 농가의 시설 환경관리 방법과 핵심 영농기술을 과학적으로 검증하고 데이터 분석한 내용을 제공하고 있어 농업인 교육 및 기술지도에 유용한 자료로 사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용습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은 “앞으로도 농업현장에서 적극 활용 가능한 다양한 저서들을 지속적으로 발간해, 경북 오이 산업의 경쟁력을 높이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새경북방송 nkntv@naver.com

[새경북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